이 기사 독자의견

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

  • 거산 2013/05/20 [10:05]

    수정 삭제

    백이숙제와 고죽국
    수양산에 들어가서 고사리를 캐먹었다는 백이숙제는 한단고기에 나오는 이야기의 서화족판 짝퉁(패러디)입니다. 고죽국은 지금의 북경일대에 있었으며 구테타에 의한 정권교체의 충격으로 동해(현재의 발해만)에 이주하여 밭갈이를 하였습니다.